나가수, 김건모 사태에 대한 뒷북 2013/03/12 14:51 by 송아

오디션 프로를 안 좋아하는 이유

예전에 이거에 관해 생각을 많이 했었는데 글로 남겨놓지 않았었다. 히요님 글 보고 떠오른 김에 생각을 정리해 놓기로(완전 뒷북이지만;ㅋ)

나는 오디션 프로그램을 별로 안 좋아한다. 노래 듣는 것을 많이 즐기지 않기도 하지만 한명씩 탈락해 나가는 과정을 지켜보는게 너무 괴롭다. 예전에 슈스케 좋아하는 남자친구에 의해 강제로 슈스케를 관람할때에 누가 떨어질까 조마조마한데 김성주씨가 "60초 후에 공개하겠습니다"하면 정말 멱살을 잡고 싶은 심정이 들었..-_-; 초반부에는 그나마 확실히 실력이 떨어지는 팀이 있지만 탑4정도 되면 도대체 이게 의미가 있는 승부인가 하는 생각이 든다. 각자의 음악색이 다르고 비교 불가능한 것 같은데 반드시 한팀은 떨어져야 하는 이상한 상황. 특히 나가수는 도저히 이해 불가였다. 박정현이랑 빅마마의 노래에 점수를 매겨 비교를 하는게 도대체 무슨 의미가 있고 누구를 위한 것인지.

그런 나에겐 오디션 프로그램이 엄청나게 인기있는 현상이 신기했다. 그냥 안보면 그만이니 관심 끄고 살다가, 어느날 김건모의 탈락과 관련해서 네티즌이 반발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오, 드디어 이 말도 안되는 경쟁 프로그램에 대한 문제가 인식된건가, 란 생각에 자세히 살펴보니 내 생각과 완전 반대. 김건모가 투표로 탈락함->탈락을 안 시키고 재기회를 줌->왜 재기회를 주냐고 네티즌 반발.. 헐...

나는 사람들이 나가수에 열광한 이유가 좋은 가수들의 좋은 음악을 들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여서라고 생각했다. 거기에 도입된 승부 시스템은 그냥 약간의 감칠맛을 위해서라고. 그런 취지라면 김건모에게 재기회를 줘서 우리가 그의 노래를 다시 들을 수 있어도 문제 될 것이 없다. 김건모가 투표에서 한번 꼴찌를 했지만 그의 노래가 훌륭하다는 사실은 달라지지 않기 때문이다. 그런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번 탈락했으면 끝이지 뭔 재기회냐'라고 외치는 사람들을 보며, 아 이들에겐 승부 시스템이 이 프로그램에서 굉장히 큰 부분을 차지하는구나, 라고 생각했다. 그러면서 좀 씁쓸한 생각이 들었다. 사람들이 재기회란 것에 굉장히 인색하구나, 란 생각에..

어쩌면 우리가 살아가는데 "재기회"를 받는 일이 잘 없어서인 것 때문이 아닐까 싶다. 수능 문제 하나 차이로 대학이 갈리면 그 실수에 대한 재기회를 받으려면 긴 시간과 댓가가 필요하고, 처음 입사한 회사가 안좋은 곳이면 좋은 곳으로 이직하는 것은 꿈같은 일이고, 일을 몇년 쉬었다가 재취업 하는 것은 하늘의 별따기 같은 일이고.. 경쟁에서 밀리는 순간 도태되는 우리 사회에서 김건모가 재기회를 받는 것이 달갑지 않게 보일수 없었던 것은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그가 당했던 경쟁 시스템이 얼마나 의미가 있는지를 제쳐두고라도. 

[MVNO 후기]개통 첫날 2012/09/21 11:11 by 송아

원래 이용하던 통신사 : SK텔레콤
사용 핸드폰 : 아이폰4(1년째 사용중, 54요금제 약정이 20개월 남음 ㅜㅜ)
사용패턴 : 한달 400분정도 통화, 데이터 500mb 사용
핸드폰 요금 : 7-10만원 사이

핸드폰 요금이 너무 많이 나와서 어떻게 좀 아껴볼수 없을까 고민하던 중 MVNO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내가 이해한 바에 따르면 SK나 KT, LGT에서 구축해놓은 망만 빌려와서 통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말하는 것 같다. 기존의 망을 사용하는 것이니 통화 품질은 똑같은데 요금이 반정도 저렴하다는(!)  말에 열심히 찾아보았다.

지금 SK를 탈퇴하면 핸드폰 할부금을 40만원정도 내야 하는데 조금 계산을 해보니 40만원을 내고 MVNO로 갈아타는게 이득이란 결론이 났다. 내가 이용할 통신사는 에버그린모바일이란 회사인데 33000요금제에 350분 통화와 500mb의 데이터를 제공한다. 그럼 핸드폰 요금이 반값! 할부금 생각을 해도 매달 2-3만원씩 이득인 셈이다.

어제 가입신청서를 제출했는데 아이폰 4는 다른 핸드폰이랑 다른 유심칩을 쓰는지라 따로 KT매장에 가서 유심칩을 구매해야 한다고 했다ㅜㅜ 귀찮아; 오늘 아침에 KT플라자에 가서 마이크로 유심칩을 달라고 했더니 나같은 사람이 별로 없는지 직원이 엄청 당황해 했다. 어쨌건 유심칩을 사서 유심칩 번호를 회사에 불러주니 30분 정도 있다 바로 개통 완료. 시험삼아 전화를 몇군데 해봤는데 통화 품질은 (당연히도) 별 차이 없는 것 같다.

쓰면서 느끼는 것들을 이 카테고리에 올릴 예정.

1